한국도자재단 이달 말까지 '도자문화나눔 사회공헌활동' 진행
한국도자재단 이달 말까지 '도자문화나눔 사회공헌활동'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도자재단이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노사가 함께하는 ‘도자문화나눔’ 사회공헌활동을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를 통해 수급된 ㈜TS트릴리온, ㈜삼양식품 등 기업의 협찬물품을 공익적으로 사용하고, 지역 문화소외계층에게 치유(治癒) 효과가 높은 도자문화체험 나눔행사를 통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지난 13일 이천 성애원보육원을 시작으로, 14일 광주 남서울너싱홈요양원, 15일 이천 해오름터보육원 및 여주 빛고운보육원, 19일 여주 우리노인요양원까지 현재 5개소에서 진행됐다. 어르신 및 아이들과 함께 도자체험을 진행하고, 1천300만 원 상당의 생필품 등을 직접 전달했다.

특히 도자체험에는 이천, 여주, 광주, 안성 등 지역 노약자 시설 어르신 100여 명과 아동 100여 명이 물레체험과 핸드페인팅, 흙 놀이 체험에 참여해 직접 흙을 만지며 촉감을 느꼈다. 노인들에게는 치매예방 및 불안감 해소, 아동들에게는 정서적 안정 및 지능 발달에 도움을 줬다는 평이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는 “이번 도자문화나눔 행사는 돼지열병사태로 취소된 2019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행사에 대한 아쉬움을 지역 소외계층과 나눔의 기쁨으로 함께 하고자 마련했다”며, “앞으로 도자문화체험을 통해 많은 소외계층들과 함께 다양한 나눔 행사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