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범피, 수원지검 효율적 범죄피해자 보호 지원 위한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수원범피, 수원지검 효율적 범죄피해자 보호 지원 위한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지방검찰청(검사장 윤대진)과 수원지역범죄피해자지원센터(이사장 이순국)는 19일 오전 수원 라메르아이에서 효율적인 범죄피해자 보호ㆍ지원을 위한 목적으로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네트워크 간담회’를 개최했다.

통합지원 네트워크 구축과 관련된 이번 간담회에는 수원지방검찰청 황성연 인권감독관ㆍ조재익 피해자지원전담검사 등 검찰 관계자들과 이순국 이사장을 비롯한 수원시, 용인시, 화성시, 오산시 소재 53개 업무협약 유관기관ㆍ단체 대표 및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조재익 피해자지원 담당검사의 범죄피해자 보호지원제도에 대한 설명과 김병준 피해자지원법무담당관의 네트워크 활성화에 대한 사례발표, 그리고 박영철 사무처장의 범죄피해자지원에 대한 업무처리 진행절차 안내 순으로 진행됐다.

또한 각 기관(단체)과 범죄피해자지원 기관 간 유기적 협조체제가 잘 이뤄질 수 있도록 센터에서 환경조성에 앞장서고, 수시 실무자 회의 등을 통해 ONE-STOP 맞춤형 지원활동이 가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업무 협력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순국 이사장은 “통합지원 네트워크 간담회를 통해 범죄피해자에 대한 신속하고 적절한 지원과 각 기관의 협력을 극대화해 피해자들의 다양한 욕구에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양휘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