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만약 남양주시장이 된다면 주제로 토론회 개최
내가 만약 남양주시장이 된다면 주제로 토론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남양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인 늘 푸른 청소년위원회와 남양주시 청소년 주민자치위원, 청소년업무종사자 등 40여 명은 ‘내가 만약 남양주시장이 된다면’이라는 주제로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토론회는 퍼실리테이터의 진행 하에 청소년의 여가와 놀이, 청소년시설과 환경, 청소년복지, 청소년의 참여 등의 각 분야로 나눠 ‘내가 만약 남양주시장이 된다면’ 어떤 정책을 펼칠 것인지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토론에 참석한 청소년들은 “우리 시의 명소임에도 교통이 불편해서 가지 못했던 곳을 각 학교의 학생들이 투표로 명소를 정해 시티투어를 활성화하겠다”, “청소년에 대한 어른들의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뮤지컬 공연을 하자” 등 청소년들의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제시했다.

최장욱 늘 푸른 청소년위원회 수석부위원장은 “학생자치회와 읍면동 자치위원에 대한 정기적인 토론회를 통해 교육청과 행정기관 간의 사업에 대한 공유와 상호소통이 이뤄져야 실질적인 청소년들의 자치활동과 사회참여가 이뤄질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청소년들이 주체가 되어 지역과 사회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는 소통의 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청소년들의 자치권과 사회참여를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남양주=유창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