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합판 제조공장서 불… 10억원 재산피해
화성 합판 제조공장서 불… 10억원 재산피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전 3시 40분께 화성시 서신면 합판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10억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인근 컨테이너 기숙사에 있던 외국인 근로자 3명이 대피했다.

이날 불은 접착 장비와 합판, 건물 2개 동을 태워 소방서 추산 10억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펌프차 등 40여 대와 인원 100여 명을 투입해 6시간여 만인 오전 10시 6분께 불길을 잡았다.

소방 당국 관계자는 “공장 내 보일러가 설치된 지점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며 “나머지 불을 정리하는 대로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화성=이상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