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캐나다 국가대표팀 주전 수비수 도닐 헨리 영입
수원 삼성, 캐나다 국가대표팀 주전 수비수 도닐 헨리 영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닐 헨리.수원 삼성 제공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캐나다 국가대표 중앙수비수 도닐 헨리(26)를 영입했다.

수원은 21일 미국 프로축구(MLS) 밴쿠버 화이트캡스와 헨리의 이적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키 188㎝, 체중 88㎏의 압도적인 피지컬을 바탕으로한 파워 넘치는 수비가 장점으로 꼽히는 헨리는 2012년 캐나다 올해의 20세 이하(U-20) 선수로 선정된 것을 시작으로, 각급 연령별 대표팀을 모두 거쳤고 현재는 캐나다 성인팀의 주전 수비수로 활약하고 있다.

헨리는 MLS 토론토 소속으로 활약하며 2015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로 이적해 대형 수비수로서의 잠재력을 인정받았다.

수원은 A매치 통산 30경기에 출장해 1골, 프로리그 149경기에 나서 9골을 기록한 헨리가 풍부한 경험을 토대로 팀 수비력 강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메디컬 테스트까지 모두 마친 헨리는 내년 1월 소집 예정인 선수단 훈련에 합류해 K리그에서의 첫 시즌을 준비할 예정이다.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