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팜 도시농부 체험활동 의왕백운호수초 학생들 “우리가 만든 김치로 어르신들과 온정나눠요”
스쿨팜 도시농부 체험활동 의왕백운호수초 학생들 “우리가 만든 김치로 어르신들과 온정나눠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접 키운 배추로 김장 담가
청계마을3 경로당에 기부
“자연 소중함 배운 좋은 기회”

의왕 백운호수초등학교 학생들이 체험활동으로 담근 김장김치를 지역 경로당에 전달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백운호수초 3학년과 5학년 학생들은 최근 스쿨팜 도시농부 체험활동의 하나로 김장체험활동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그동안 가꾼 배추를 직접 자르고 절인 뒤 온갖 양념을 묻혀 김장김치를 만들어 직접 먹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찐 고구마를 함께 먹으며 즐겁고 색다른 팜파티 활동을 즐겼다.

학생들이 만든 김장김치는 혼자 사는 어르신들이 저녁식사를 함께하는 청계마을 3단지 경로당에 기부했다.

백운호수초 도은희 교사는 “올해 의왕지역으로 와서 처음으로 스쿨팜 프로그램을 아이들과 함께하게 됐다”며 “아이들이 열심히 참여하며 기뻐하는 모습을 보면서 뿌듯함을 느꼈고 직접 담근 김치로 나눔까지 할 수 있어 보람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의왕시는 지난 2017년부터 초ㆍ중학생을 대상으로 먹거리와 자연생태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몸과 마음이 건강한 청소년을 육성하기 위해 지역 내 15개 학교 텃밭에서 학생들이 직접 감자와 상추, 토마토, 배추 등 다양한 식물을 심고 가꾸고 수확하는 ‘스쿨팜 도시농부체험’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학교별로 2명의 도시농업전문가를 파견해 2교시 묶음 수업으로 6~10회에 걸쳐 씨앗 파종과 식물 영양제, 식물 예방주사, 텃밭친구 지렁이, 도시농부 먹방 등 다양한 주제로 체계적인 이론과 실습교육을 추진해 학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시 관계자는 “스쿨팜 도시농부 체험활동은 과학ㆍ실과 등 교과과정과 연계한 체험활동으로 학생들의 학습능력을 키우고 자연생태계의 소중함을 배우는 좋은 기회가 되고 있다”며 “학생들이 우리 농산물의 소중함을 느끼며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도시농부 체험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