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서 대중교통 환승 가능… 도로공사·국토부, 업무협약 체결
고속도로서 대중교통 환승 가능… 도로공사·국토부,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고속도로에서 환승시설을 이용해 지하철이나 시내ㆍ시외버스를 갈아탈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와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7일 ‘고속도로 환승체계 구축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고속도로 부지와 연접 지역을 활용한 환승시설 등 고속도로 환승체계를 구축, 고속도로에서 대중교통으로의 환승을 편리하게 해 대중교통을 활성화하고 대도시 교통 혼잡을 완화하려는 것이다.

기존에는 주로 주요 교통거점인 철도역이나 버스터미널 등에 상업ㆍ업무시설이 결합한 복합환승센터를 구축했지만, 앞으로는 도심 진입 전 고속도로를 활용한 환승 체계를 통해 대도시권 교통 혼잡도 완화될 것으로 보인다.

환승시설은 고속도로 부지와 교통 여건 등을 고려해 다양하게 검토할 예정이며, 고속도로 정류장형 환승시설은 물론 고속도로 상공에 입체적인 복합 환승시설 등을 구축해 고속도로로 단절된 도심지 생활공간을 연결하고 복원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