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유진 전 노무현재단 본부장 21대 국회의원 출마선언
한유진 전 노무현재단 본부장 21대 국회의원 출마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화의 시작, 새로운 여주ㆍ양평을 만들겠습니다.”

한유진 전(前) 노무현 대통령 청와대 행정관이 4일 여주시청과 양평군청에서 고향 여주ㆍ양평에서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출마를 공식선언했다. 더불어 민주당 여주ㆍ양평선거구 국회의원 선거에 도전장을 낸 한유진 전, 청와대 행정관은 최근까지 노무현재단 본부장으로 활동해 왔다.

그는 이날 출마선언에서 “여주와 양평 주민들에게 인물과 리더십,소통, 발전의 4가지를 철저하게 이행하겠다”라며“청와대 행정관의 풍부한 정치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지역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주장했다. 여주=류진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