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경기도지체장애인대회 성황리 개최… ‘화합과 상생의 장’
2019 경기도지체장애인대회 성황리 개최… ‘화합과 상생의 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지체장애인협회(협회장 김기호ㆍ이하 경기지장협)는 4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2019 경기도지체장애인대회’를 열었다.

이 대회는 지체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장애인의 인권향상과 복지실현에 앞장선 노고를 격려하며 화합을 통한 상생을 추구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꽃들에게 희망을’이라는 주제의 다양성 공감 콘서트를 시작으로 시상식, 후원위원 위촉식, 후원금 전달식, 기념촬영, 폐회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경기도의회 박근철ㆍ정희시ㆍ최종현ㆍ권정선ㆍ이애형ㆍ서현옥ㆍ신정현ㆍ김직란 의원, 경기지장협 자문위원인 이재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경기지역본부장ㆍ이영순 경기대학교 사회과학연구원, 한주식 ㈜지산 그룹 대표, 이복남 ㈜다인 사업본부장, 박영달 경기도약사회 회장 등 230여 명이 참석했다.

시상은 장애인복지와 협회발전을 위해 헌신한 이들에게 중앙회장 표창(3명), 보건복지부장관 표창(2명), 경기도지사 표창(3명), 경기도의회 의장 표창(3명), 경기도협회장 표창(5명), 공로패(2명), 감사패(2명), 최우수ㆍ우수지회 표창 부문으로 나뉘어 이루어졌다. 또 협회발전과 장애인 권익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후원위원 14명에 대한 위촉식도 가졌다.

대회 최우수 지회는 지역장애인의 인권신장과 복지실현에 최선을 다하고 성실히 협회를 운영한 군포시지회가 선정됐으며, 우수지회는 과천시지회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행사에서 진행된 희망디딤후원금 전달식은 경기지장협 후원회에서 200만 원, ㈜지산에서 200만 원, 경기도약사회에서 100만 원을 후원해 장애인택시운전원 5명과 저소득 장애가정 자녀 5명에게 전달했다.

김기호 경기지장협 협회장은 “11월11일은 지체장애인의 날이며, 12월3일은 세계장애인의 날이다. 각 기념일이 의미하듯 장애인 정책은 장애인 당사자 중심으로 수립하고 집행해야 한다”며 “경기지장협은 이를 위해 선두에서 장애인을 위한 체육ㆍ문화사업, 장애인식개선사업, 택시운전원양성사업, 민원상담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수상하시는 모든 유공자 분들께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앞으로 올바른 비전과 방향성을 끊임없이 공유하고 전파해 경기도 장애인을 위한 정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