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 미래와 함께하는 유망 중소기업] (주)중산시스템
[경기도의 미래와 함께하는 유망 중소기업] (주)중산시스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폴딩&슬라이딩 하드웨어 개발… ‘1등 기업’ 도전장
‘비바체’ 시공 모습
‘비바체’ 시공 모습

“미래의 생활공간을 편리하고 기능적으로 만들어 나가는데 앞장서겠습니다”

지난 1988년 설립이래 30여 년간 끊임없는 연구와 기술개발로 기능적이고 내구성 있는 가구 및 도어용 폴딩&슬라이딩 하드웨어를 개발해 생산ㆍ판매 중인 (주)중산시스템(대표 안중식)의 포부다.

회사 설립 시 ‘중산금속공업사’로 출발한 (주)중산시스템은 하드웨어 개발과 동시에 도어 및 인테리어 제품의 설계에서 시공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지난 1993년 붙박이장용 하드웨어(JR-965 FOLDING SYSTEM)를 개발해 1995년 양산체제를 구축했고, 1998년 KOFURN98 주체 국제가구 및 목공기계 전시회 출품 전시에도 참여했다. 또 2003년 한국 건자재 시험연구소 품질보증업체로 지정됐고, 2010년과 2016년에는 남양주시 100대 명품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주)중산시스템이 내놓은 주요 제품으로는 알루미늄 슬림 중문 도어 시스템(Aluminium slim door system)인 ‘비바체(VIVACE)’와 3연동 하드웨어 시스템(Hardware for 3 Linkage Door)인 ‘오페라(OPERA)’ 시리즈가 있다.

안경훈 총괄이사
안경훈 총괄이사

먼저 ‘비바체’는 불소도장 처리된 알루미늄 프레임과 유리만으로 구성된 최고급 중문이다. 토탈 시스템으로 다양한 현장의 요구에 대응할 수 있는 수십 가지 디자인과 제품이 준비돼 있다. 현관 중문이나 방문, 화장실, 드레스룸 등 다양한 실내 공간에 적용 가능하다. 특히 얇은 프레임으로 모던한 디자인의 감성을 최대한 표현하도록 설계돼 최근 트렌드의 실내 인테리어에 잘 어울린다는 장점이 있다. 3연동, 1ㆍ2SD, 스윙도어 등 모든 타입의 도어에 적용 가능한 하드웨어와 알루미늄 프레임 일체 공급이 가능하다. 2017년부터 현재 10여 개 현장 1천여 세대 정도의 특판 물량을 소화 중이고, 내년에 예정된 특판 시공 물량만 8천~1만 세대 정도 예상되고 있다.

또 ‘오페라’는 국내 최초의 3연동 시스템으로 도어와 1대 1 사이즈로 설계돼 당일 발주ㆍ출고의 맞춤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도어 세로바의 폭이 슬림해짐에 따라 다양한 형태의 제품군이 개발되고 있는 중산의 대표 하드웨어다. 목재ㆍ알루미늄ㆍABS 등 어떤 자재에도 적용 가능한 제품이며, 10~ 80㎜, 100㎜까지 모든 도어에 3연동이 가능하다. 아울러 도어와 유니트 사이에 공간을 최소화해서 방음ㆍ방풍 효과가 뛰어나다는 평가다.

특히 (주)중산시스템은 지난 2016년 경기도유망중소기업으로 인증받아 기업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리면서 각종 가산점 혜택을 받는 등 긍정적인 영향을 얻고 있다.

안경훈 (주)중산시스템 총괄이사는 “앞으로도 시대 흐름에 발맞춰 좀 더 편리하고 좀 더 안전하며, 좀 더 혁신적인 제품을 개발하는데 지속적이고 아낌없이 노력해 하드웨어 1등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토털 폴딩 시스템인 ‘뉴 아코디언’, 2•3연동 하드웨어인 ‘오페라’
토털 폴딩 시스템인 ‘뉴 아코디언’, 2•3연동 하드웨어인 ‘오페라’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