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히 기억할 것"…허정민, 故 차인하 애도
"영원히 기억할 것"…허정민, 故 차인하 애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포스터.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포스터.

배우 허정민이 고(故) 차인하를 애도했다.

허정민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의 포스터 사진을 게재하며 "함께 일하던 동생이 떠났습니다. 오늘 장례식장 다녀와서 가족들 눈물보니 더 마음이 아픕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노잣돈 준비해갔는데 가족들이 부조금 안 받겠다고 하신다. 술 사달라고 했던 놈인데 한 번도 못 사고 그 놈 덕에 육개장에 홍어에 각종 전에 공짜로 술 실컷 먹었네요"라며 고인의 대한 그리움을 에둘러 드러냈다.

이어 "드라마 찍는 동안 정말 열심히 하던 친구였다. 좀만 버티지. 살다보면 살아지고 좋아지고 행복해진다고 말 못해준 게 안타깝더라"며 "'하자있는 인간들'은 차인하 배우를 영원히 기억할겁니다. 너를 너무 사랑했다는 것만 기억해줘. 넌 정말 멋진 배우였어"라고 적었다.

차인하는 지난 3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그가 출연 중이던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유작이 됐다.

다음은 허정민의 故 차인하에 대한 추모글 전문.

함께 일하던 동생이 떠났습니다.

오늘 장례식장 다녀와서 가족들 눈물보니 더 마음이 아픕니다. 노잦돈 준비해갔는데 가족들이 부조금 안받겠다고 하시네요. 술사달라고 했던 놈인데 한번도 못사고 그놈덕에 육개장에 홍어에 각종전에 공짜로 술 실컷먹었네요 너무 고맙네요.

제 기억으로는 함께 드라마 찍는 동안 정말 열심히 하던 친구였습니다. 좀만 버티지… 살다보면 살아지고 좋아지고행복해진다고 말 못해준게 안타깝더군요.. 삼가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우리 하자있는인간들은 차인하 배우를 영원히 기억할겁니다. 너를.너무 사랑했다는것만 기억해줘 잘가 넌 정말 멋진 배우였어..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