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영통구, 올해 4분기 유통업소 지도ㆍ점검 완료… “건전한 여가문화 정착”
수원 영통구, 올해 4분기 유통업소 지도ㆍ점검 완료… “건전한 여가문화 정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영통구(구청장 송영완)는 이달 2일부터 5일까지 관내 노래연습장, 게임업, 비디오물감상실업 등 유통업소를 대상으로 ‘2019년 4분기 유통관련업소 지도ㆍ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지도ㆍ점검은 지난 분기 때 점검하지 못했던 업소를 비롯해 대표자 교육 미이수 업소와 상습 위반 업소 등 관내 100개 업소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주요 점검사항은 영업자의 준수사항 이행 여부, 영업소 내 소방시설 구비 및 작동 여부 등이며 점검 시 미비 사항에 대해선 현장 계도 조치했다.

송영완 영통구청장은 “지속적인 유통업소 지도ㆍ점검을 통해 관내 모든 업소들의 위험요소 제거 및 안전에 대한 사전 조치를 철저히 하는 한편, 업주들의 준법정신을 제고해 건전하고 안전한 여가문화 정착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