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 박연수 "방송 후 첫 사랑이 연락…아파서 헤어져"
'우다사' 박연수 "방송 후 첫 사랑이 연락…아파서 헤어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 박연수(왼쪽)가 첫사랑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 MBC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 박연수(왼쪽)가 첫사랑에 대해 얘기하고 있다. MBC

박연수가 방송 후 첫 사랑으로부터 연락이 왔었다고 밝혔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 여행을 떠난 멤버들은 "첫사랑을 얘기해보자"고 제안했고, 박연수는 "방송 후 SNS로 첫사랑에게 연락이 왔다"고 털어놨다.

박연수는 "첫사랑은 어떻게 지낸대?"라며 멤버들이 궁금해하자, "얼마 전에 셋째 낳았대"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첫사랑과는 아파서 헤어졌다는 사실도 함께 고백했다.

박연수는 "헤어질 때 첫사랑이 신장이 안 좋아져 운동을 할 수 없게 됐다"며 "자기 인생의 고비를 맞게 되어 나와 헤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에 신동엽은 "운동선수? 세상은 공교로운 거 투성이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