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우선이다! 우리 지역 교통문화는 몇 점?] 9. 오산경찰서
[사람이 우선이다! 우리 지역 교통문화는 몇 점?] 9. 오산경찰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예방 총력… 사망자 40% 감소

오산경찰서가 관내 교통사고 예방에 중점 대응하고자 관련 대책 등을 펼치면서 교통사망사고 발생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오산경찰서에 따르면 올해 12월 기준 오산지역 교통사망사고 발생 건수는 6건으로, 최근 3년(2016~2018) 평균 교통사망사고 10건(2016년 12건ㆍ2017년 12건ㆍ2018년 6건) 대비 40%가량 감소했다.

이 같은 오산지역 교통사망사고 감소는 오산경찰서의 ▲개인형 이동수단 이용자 암밴드(LED) 지원 ▲어르신 운전차량 스티커 제작 및 배부 ▲관내 안전속도 5030 정책 추진 등의 노력이 뒷받침된 결과다.

개인형 이동수단 이용자 암밴드 지원 사업은 전동 킥보드 등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팔에 부착할 수 있는 LED 암밴드를 배부해 시인성을 확보해 교통사고 예방 노력을 기울이는 것이다. 오산경찰서는 오산시청과 협조해 3천 개에 달하는 암밴드를 제작, 개인형 이동수단 이용자들에게 전달했다.

또 오산경찰서는 어르신 운전차량임을 알리는 스티커를 제작해 차량 후면에 부착하도록 유도, 어르신들이 운전하는 차량에 대한 배려문화를 확산시키고 노인 이동권을 확보했다. 어르신 스티커를 통해 일반 운전자는 어르신 운전차량인 것을 인지하고 양보운전을 할 수 있으며, 어르신들 역시 스티커를 부착하고 있다는 인식을 갖고 더욱 조심히 차량을 운행하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이어 경찰청 차원에서 지난 2016년부터 추진 중인 안전속도 5030 정책에도 적극 참여, 오산 오색시장 주변에서 5030 정책을 시범 운영하는 등 관내 교통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교통사망사고가 근절되는 그날까지 오산지역의 교통안전을 위해 여러 정책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채태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