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엥겔지수 높겠다"…홍현희 "엔젤지수?" 당황
"엥겔지수 높겠다"…홍현희 "엔젤지수?" 당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유병재의 질문에 홍현희가 당황했다.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유병재의 질문에 홍현희가 당황했다.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유병재의 질문에 홍현희가 당황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 매니저와 함께 파김치를 만들었다.

이날 파김치를 만든 홍현희는 파김치에 대패 삼겹살, 팬 케이크에 독특한 식사를 선보였다.

또 이날 홍현희는 촬영 스태프의 식사를 챙겼다. 그런 홍현희의 모습을 본 유병재는 "본인도 많이 먹지만 스태프들도 챙겨주는데, 생활비에서 엥겔지수가 높을 것 같다"고 물었다.

홍현희는 "엥겔지수가 뭐지?"며 당황했고, 양세형 역시 "긍정적인 의미인 것 같다. 기분 좋아지는 지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홍현희는 "엔젤지수"라고 덧붙였다.

이에 송은이는 "총 가계 지출에서 식비가 차지하는 비중을 말한다"고 설명했다. 홍현희는 "그렇게 설명해주면 되지"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홍현희는 "저는 계산할 때 도파민같이 그게 나온다"고 이야기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