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뉴질랜드 가다…"사부도 경치도 역대급"
'집사부일체' 뉴질랜드 가다…"사부도 경치도 역대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 '집사부일체'
sbs '집사부일체'

‘집사부일체’가 역대급 스케일의 뉴질랜드 특집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8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 멤버들은 사부의 부름으로 머나먼 뉴질랜드까지 찾아간다.

사부를 기다리던 멤버들은 상상도 못한 방법으로 등장한 사부를 보고 극도로 흥분했다. 사부가 온통 초록빛으로 덮여있는 뉴질랜드 신비의 섬에서 직접 비행기를 조종하고 나타났기 때문이다.

이승기는 “연예인이 방송에서 (비행기를) 조종해서 등장한 건 최초 아니냐”며 놀라워했다. 양세형은 “전 세계 최초”라고 덧붙이며 흥분하는 모습을 보였다.

멤버들은 사부가 직접 조종하는 비행기에 탑승하기도 했다. 사부의 경력이 느껴지는 여유롭고 부드러운 조종 실력에 멤버들은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이승기와 양세형은 갑자기 펼쳐진 사부의 스릴 넘치는 비행기 묘기에 영혼이 탈출한 듯한 반응을 보이며 서로의 손을 꽉 잡아 웃음을 자아냈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축복이라 불릴 만큼 아름다운 자연으로 유명한 뉴질랜드의 타우포 호수, 양떼 목장, 돌핀 투어 등이 공개될 예정이다. 눈이 부시도록 경이로운 자연 경관에 멤버들 역시 “황홀하다”, “잇츠 뷰티풀”이라며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멤버들이 세계 최초의 번지점프대가 있는 ‘타우포 호수’를 방문해 번지 점프와 번지 스윙에 도전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파격적인 등장을 보여준 괴짜 사부의 정체와 환상적인 뉴질랜드의 경관은 8일 오후 6시 25분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