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5선 심재철…정책위의장 김재원
자유한국당 새 원내대표에 5선 심재철…정책위의장 김재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재철 의원. 경기일보DB
심재철 의원. 경기일보DB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에 5선의 심재철 의원(안양 동안을)이 9일 선출됐다.

심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정책위의장 선거 결선 투표에서 총 106표 가운데 가장 많은 52표를 받아 차기 원내대표로 당선됐다. 원내대표와 한 조를 이뤄 출마하는 신임 정책위의장에는 3선의 김재원 의원이 뽑혔다.

앞서 1차 투표에서 심재철·김재원 조는 39표를 받았으나 과반을 득표하지 못해 결선 투표까지 치렀다.

심 의원은 당선 직후 “우리 당이 잘 싸우고 이 난국을 헤쳐나가기 위한 여러분들의 미래에 대한 고심의 결단들이 이렇게 모였다”며 “오늘 당장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선거법, 예산안을 가지고 오후에 협상에 들어갈 것 같다. 여당 원내대표와 국회의장을 찾아가 예산안을 당장 멈추고, ‘4+1 협의체’는 안된다, 다시 협의하라고 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의원도 “오늘부터 협상 다시 임하겠다”면서 “반드시 내년 총선에서 필승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정금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