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 비치 홍보
양평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 비치 홍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소방서(서장 조경현)는 10일 ‘2019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추진’ 목적으로 주방 화재로 인한 인명ㆍ재산피해를 막기 위해 각종 시설의 주방에 주방용 K급 소화기 집중 홍보에 나섰다고 밝혔다.

주방 화재는 대부분 식용유의 과열로 발생하며, 물을 뿌리면 불길이 더 치솟아 큰 화재로 번질 수 있다. 분말 소화기로 식용유 화염을 제거해도 기름이 끓는점이 발화점보다 높아 다시 불이 붙어 진화가 어렵다.

K급 소화기는 강화액을 주원료로 만들어져 식용유 화재 발생 시 유막을 형성해 가연물(식용유)의 온도를 낮추고 산소 공급을 차단해 효과적으로 진화할 수 있다.

K급 소화기 설치 의무 대상은 음식점, 다중이용 업소, 호텔, 기숙사, 노인과 어린이 시설, 의료시설, 업무시설, 공장, 장례식장, 교육연구시설, 교정ㆍ군사시설의 주방이다. 면적 25㎡ 미만의 주방에는 K급 소화기 1대를 설치하고 면적 25㎡ 이상의 주방에는 K급 소화기 1대와 초과하는 25㎡마다 분말 소화기를 추가로 설치해야 한다.

이에 소방서는 각종 소방안전교육과 화재 예방 캠페인 전개 시 군민들에게 주방에 K급 소화기 비치를 적극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김종훈 재난예방과장은 “식용유 화재는 기존 분말 소화기로는 진화가 어렵다”며 “식용유를 많이 사용하는 음식점 주방에서는 K급 소화기를 꼭 비치해 화재의 위험에 대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