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국민권익위원회 실시 `2019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경기도 내 1위
화성시, 국민권익위원회 실시 `2019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경기도 내 1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19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등급을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전국 609개 공공기관 중 경기도 내 1위, 전국 3위를 기록하는 등 지난해 2등급(전국 28위)에 비해 평가 등급이 대폭 올랐다.

이번 평가는 외부청렴도와 내부청렴도를 더하고 금품수수, 공금 횡령 등 각종 부패사건 발생 시 감점이 요인이 된다.

화성시의 경우 부패사건이 없는 점을 감안,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시는 민선 7기 시작과 함께 금품, 향응, 편의 수수 등 부패 행위 무관용 원칙을 천명함으로써 공직자 부패행위를 사전에 차단시키고 청렴문화가 자리 잡은 결과라고 분석했다.

또 그동안 기관장 주재 청렴 추진사항 간부회의 개최와 1부서 1청렴실천과제 시행, 허가ㆍ반려민원 사전 설명제, 전 부서 대상 청렴활동 평가, 공무원행동강령학습시스템 운영 등 조직문화 개선 노력이 뒷받침 됐다는 평을 받았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청렴도 1위는 시민과 공직자 모두가 노력한 결실”이라며 “현재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도 1등급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이상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