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역난방공사, 9일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지역난방의 노력’ 세미나 개최
한국지역난방공사, 9일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지역난방의 노력’ 세미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 네번째 황창화 한난 사장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난 9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제25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25)에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지역난방의 노력’을 주제로 국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환경부가 우리나라의 기후변화 대응 활동을 국제사회에 알리기 위해 설치한 한국 홍보관에서 진행됐다. 한난은 세미나를 통해 열병합발전 확대, 온실가스 저감기술 개발 등 공사의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공유하고, 온실가스 감축수단으로서 집단에너지 사업의 역할을 논의했다.

또 세계적인 탄소경영 인증 기관인 ‘Carbon Trust 社’의 CEO Tom Delay가 집단에너지 업계에서 세계 최초로 탄소인증을 획득한 황창화 사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했다.

황창화 사장은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 친환경 연료전환 등 온실가스 감축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집단에너지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보급해 친환경 에너지 공기업으로서의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