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소방서, 겨울철 화재취약대상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
의왕소방서, 겨울철 화재취약대상 유관기관 합동 안전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소방서(서장 이경우)는 11일 겨울철 대비 화재 취약대상 주거용 비닐하우스와 외국인 기숙사 등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한국 전기안전공사 및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실시하는 안전점검은 각종 안전사고가 급증하는 겨울철을 맞아 화재 취약계층이 거주하고 있는 주거용 비닐하우스와 외국인 기숙사 내 화재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소방ㆍ전기 시설 유지와 관리사항 등을 점검해 화재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고자 추진됐다.

이달 말까지 실시하는 안전점검은 화목 보일러와 전기장판 등 난방용품 안전수칙 전파, 내ㆍ외부 전기시설 화재 위험요소 확인, 화재 발생 시 대피 및 조치 요령,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홍보 등을 중점 점검하게 된다.

의왕소방서 관계자는 “겨울철은 난방용품 사용으로 주거시설 내 화재가 매우 높아지는 시기인 만큼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해 화재 발생 및 인명피해 0건을 목표로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