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고맙습니다"
문근영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고맙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문근영이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을 전했다. 문근영 인스타그램
배우 문근영이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을 전했다. 문근영 인스타그램

배우 문근영이 tvN 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을 전했다.

문근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종영 소감과 함께 그간 찍은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분장 중인 문근영의 모습과 촬영 대기 중 스태프들과 함께 한 모습들이 담겨 있다. 해맑은 문근영의 미소가 눈길을 끈다.

또한 문근영은 사진마다 간단한 설명과 함께 "분장팀 식구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진짜" "힘든 상황이 많았음에도 늘 유쾌하게 보내줘서 고마워" 등의 스테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도 전했다.

이어 문근영은 '유령을 잡아라' '끝났지만 끝난 게 아니다' '이제 진짜 끝' '고맙습니다'와 같은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앞서 지난 10일에는 "'유령을 잡아라' 배우분들, 스테프들도 있다. 부디 함께 했던 시간 좋은 기억으로 남길. 진심으로 모두 모두 수고하셨습니다"며 옥탑방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문근영은 지난 10일 종영한 '유령을 잡아라'에서 패기 넘치는 열정 만렙 신참 형사 '유령' 역으로 출연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