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강해진 손흥민, 토트넘 선두권 복귀 신호탄 쏜다
더 강해진 손흥민, 토트넘 선두권 복귀 신호탄 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정의 기량을 과시하고 있는 손흥민(27ㆍ토트넘)이 이번 주말 울버햄프턴전에서 팀의 선두권 복귀를 위한 발판 마련에 앞장선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오는 15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과 2019-2020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7위 토트넘(승점 23)으로서는 6위 울버햄프턴(24점)과의 맞대결이 선두권 복귀를 노릴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시즌 초 14위까지 처지는 부진을 보였던 토트넘은 감독 교체 후 3승 1패를 기록하며 반등하고 있다.

이번 울버햄프턴에서 토트넘이 승리하면 연말 ‘박싱데이’를 앞두고 순위를 최고 5위까지 끌어올릴 수 있다.

특히, 모리뉴 감독 체제에서 정규리그 4경기에 모두 나서 2골, 4도움을 올리고 있는 손흥민은 지난 16라운드 번리전서 70여m를 폭풍 질주 슈퍼 골로 자신의 존재 가치를 전 세계에 입증했다.

최근 경기력만 놓고 보면 프리미어리그 최고의 공격수로 손색이 없는 손흥민이 울버햄프턴전서 시즌 11호 골로 팀에 소중한 승리를 안길 지 기대가 된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