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중장년일자리박람회 16일 개최… 500여 명 ‘현장채용’ 계획
수원시 중장년일자리박람회 16일 개최… 500여 명 ‘현장채용’ 계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4060 중장년층이 인생 2막을 준비할 수 있는 취업의 문이 열린다.

수원시는 오는 16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수원컨벤션센터 3층 컨벤션홀에서 ‘2019 경기도ㆍ수원시 중장년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수원시ㆍ수원고용복지플러스센터ㆍ경기도일자리재단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중장년 일자리 박람회’는 퇴직ㆍ실직으로 재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장년층(40~60세) 구직자에게 구직 기회를 제공하는 채용박람회다. 이번 박람회에는 수원ㆍ화성ㆍ용인에 소재한 우수 중소ㆍ중견기업 67개 업체가 참여해 현장 면접을 거쳐 50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또 KD운송그룹(경기고속) 등 14개 업체가 참여하는 ‘경기도 버스 승무사원 채용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맞춤형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는 ‘취업정보관’, 신중년 적합 직무를 체험할 수 있는 ‘직업체험관’, 귀농ㆍ귀촌 상담, 재취업ㆍ창업 관련 컨설팅을 제공하는 ‘인생 이모작 지원관’ 등이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지난 10월 시청에서 열린 일자리 박람회에 1천316명이 방문, 면접을 본 536명 중 247명이 취업하는 성과가 있었다”면서 “중소기업은 우수인력을 채용하고, 구직자는 취업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돕겠다”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