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려쳐, 이 XX야”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 이국종 외상센터장에 욕설 논란
“때려쳐, 이 XX야” 유희석 아주대 의료원장, 이국종 외상센터장에 욕설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국종 아주대병원 경기남부권역외상센터장이 유희석 아주대학교의료원장에게 욕설 등 폭언을 당해온 정황이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13일 MBC 뉴스데스크는 이 교수와 유 원장의 대화라며 한 녹음파일을 공개했다.

녹음파일에서 유 원장은 이 교수를 향해 “때려치워 이 XX야. 꺼져. 인간 같지도 않은 XX가 말이야”라며 욕설이 담긴 막말을 했다. 이어 “나랑 한판 붙을래 너?”라고 말하자 이 교수는 “아닙니다”라고 답했다.

문제가 된 녹음파일은 최근이 아닌 수년 전 외상센터와 병원 내 다른 과와의 협진 문제를 두고 유 원장과 이 교수가 나눈 대화의 일부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아주대병원 측은 “이 교수는 해군과 함께 하는 훈련에 참석 중”이라며 “현재 한국에 없고 병원 측은 녹음파일과 관련해 밝힐 입장이 없다”고 밝혔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