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승호 광주시 체육회장 “체육으로 지역성장 튼튼한 기틀 마련”
소승호 광주시 체육회장 “체육으로 지역성장 튼튼한 기틀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체육회의 새로운 도약, 3만여 광주시 체육인과 함께 만들어 가겠습니다.”

첫 민선 광주시체육회장 선거에서 소승호 전 광주시체육회 상임 부회장이 당선됐다.

소 회장은 “지지를 보내준 광주시 체육인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또한 선의의 경쟁을 펼친 박범식 후보께도 감사와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제 광주시체육회의 발전을 위해 경쟁을 넘어 화합과 협력으로 나아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초대 민선 체육회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 광주시체육회의 새로운 도약은 체육인이 함께할 때 가능하다”며 “3만여 체육인과 더 소통하고, 더 철저히 준비하고, 더 완벽하게 만들어 체육인들이 행복하게 운동할 수 있는 광주, 청소년들이 체육을 통해 꿈을 키워나가는 광주, 체육으로 지역성장의 토대를 만들어나가는 광주, 오직 광주시체육인들과 함께 새로운 도약을 위한 튼튼한 기초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소 회장은 한국중ㆍ고 배구연맹 부회장을 역임하고 광주시체육회 상임 부회장, 광주시리틀야구단 단장을 맡고 있다.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