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 네트워킹으로 성장동력 만들겠다’ 정동균 양평군수 신년 기자간담회
‘혁신 네트워킹으로 성장동력 만들겠다’ 정동균 양평군수 신년 기자간담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동균 양평군수가 21일 오전 신년기자회견을 갖고, 새해 군정정책에 대해 설명을 하고있다.
정동균 양평군수가 21일 오전 신년기자회견을 갖고, 새해 군정정책에 대해 설명을 하고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21일 오전 양평군청 대회의실에서 출입 기자단과 새해 첫 간담회를 열고 “지난 한 해는 본격적인 민선 7기의 출발이었고 도시기반 분야에서 서울~양평 고속도로 등 교통 국책사업의 실타래를 푸는 괄목할만한 성과가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전방위적인 네트워크를 통해 새롭게 도약하는 양평을 만들겠다”라며 새해 군정 방향에 대해 약 20분간 설명했다.

정 군수는 새해의 군정 방향 가운데 특히 소통과 민관협력을 강조했다. 주민참여 플랫폼 구축, 민관협력을 통한 법적 제도적 행정 혁신을 이루고, 세미원 국가 정원 등록을 위한 준비와 양평공사 조직변경을 완료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정 군수는 “올해 안에 양동산업단지가 첫 삽을 뜨게 될 것”이라며 그동안 지지부진했던 양동산업단지의 추진이 급물살을 탈것을 예고했다.

이어진 기자단과의 질의응답에서는 양평공사에 대한 채용과정 감사 문제, 출산장려금 상향 조정, 지역 관장자원 개발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고, 정 군수의 답변이 이어졌다.

특히 답변 과정에서 정 군수는 “양평군수는 취임 초기에는 초보 운전자였다”라고 자평을 해 눈길을 끌었다. 또 정군수는 세미원을 경기도정원으로 등록하는 과정을 설명하면서 “처음에는 경기도 정원, 국가 정원이 가지는 의미에 대해 잘 몰랐지만, 진행 과정에서 그 의미의 중요성을 깨닫고 적극적으로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