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펀드순자산 감소해 41조 달러…한국 13위 유지
세계 펀드순자산 감소해 41조 달러…한국 13위 유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3분기 세계 펀드순자산은 주식형펀드 규모가 줄면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의 펀드순자산 순위는 4천억 달러가 넘었고 전체 13위를 유지했다.

금융투자협회는 지난해 3분기 세계 펀드순자산 규모는 미대륙을 제외한 전 지역의 감소 때문에, 2분기(41조 2천억 달러USD) 대비 0.1% 감소한 41조 1천억 달러를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세계 펀드순자산 규모는 채권형(↑2천443억 달러), 혼합형(↑1천174억 달러), MMF(↑4천326억 달러)는 증가했지만, 주식형펀드(↓1천587억 달러), 기타 유형펀드(↓6천785억 달러)의 순자산 규모가 전 분기말 대비 줄어들면서 전체 순자산이 감소했다.

세계 펀드순자산 규모는 미대륙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감소세를 보였다. 순자산은 미대륙(↑2천323억 달러)만 증가하고, 유럽(↓1천981억 달러), 아시아/태평양(↓679억 달러), 아프리카(↓93억 달러)는 감소했다.

순자산규모 상위 15개국 순위는 전 분기말과 같으며 미국, 일본 등 5개국을 제외한 10개국 순자산 규모는 감소했다.

한국의 펀드순자산은 전 분기말(4천744억 달러) 대비 1.6%(77억 달러) 감소한 4천667억 달러를 기록하며 13위를 유지했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