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의회, 설 명절 고향 찾지 못한 구리경찰서 의무 경찰 찾아 격려!
구리시의회, 설 명절 고향 찾지 못한 구리경찰서 의무 경찰 찾아 격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의회는 설 명절 앞두고 22일 민생 치안에 힘쓰는 구리경찰서 의무경찰들을 찾아 격려했다.

이날 박석윤 의장 등은 설 명절에 고향을 찾지 못하고 병역의 의무를 수행하는 의무 경찰들을 위로, 격려하면서 정성껏 준비한 떡과 계절과일을 전달했다.

박석윤 의장은 “불철주야 묵묵히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하는 의무경찰들 덕분에 20만 구리시민의 안전과 질서가 유지 된다고 생각한다” 며 “앞으로도 구리시 지역 치안을 위해 더욱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구리시의회는 매년 설과 추석에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와 병역의 의무를 수행하는 의무경찰들을 위문해왔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