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서 '우한 폐렴' 유증상자 발생…용인시, 대책본부 구성 등 '비상'
용인서 '우한 폐렴' 유증상자 발생…용인시, 대책본부 구성 등 '비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에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가 발생해 용인시가 대책본부를 구성하는 등 비상이 걸렸다.

27일 용인시에 따르면 보건당국은 용인시 기흥구 한 병원을 찾은 한국 국적의 A씨(36)를 우한 폐렴 유증상자로 분류, 이날 오후 6시45분께 성남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했다.

이날 오후 2시께 몸에 이상이 있어 병원을 찾은 A씨에 대해 병원 측은 격리조치에 나선 뒤 긴급 역학조사를 시작했다. 시는 질병관리본부에 사례 분류를 요청, 이날 오후 질병관리본부로부터 A씨가 유증상자로 분류된다는 통보를 받고 국군수도병원으로 옮겼다. 현재 병원은 A씨가 검진받은 응급실에 대해 자체 소독을 시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인=강한수ㆍ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