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연·김민재, '아무노래' 챌린지로 깜찍 매력 폭발
소주연·김민재, '아무노래' 챌린지로 깜찍 매력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무노래' 챌린지에 동참한 배우 김민재와 소주연. 소주연 인스타그램
'아무노래' 챌린지에 동참한 배우 김민재와 소주연. 소주연 인스타그램

배우 소주연과 김민재가 '아무노래' 챌린지를 통해 깜찍한 매력을 한껏 드러냈다.

소주연은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찍어준 사람 : 주쌤 @borabora_sugar #낭만닥터김사부 #아무노래챌린지…"라는 문구와 함께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소주연과 김민재는 어색한 모습으로 인사를 나눈 뒤 본격적으로 지코의 신곡 '아무노래' 안무를 소화하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의외의 '칼군무(?)'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끌었다.

소주연과 김민재는 현재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에 함께 출연 중이다. 극중 소주연은 의사 윤아름 역으로, 김민재는 간호사 박은탁 역으로 열연하고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