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Q&A] 자꾸 거짓말이 늘어가는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할까요?
[청소년 Q&A] 자꾸 거짓말이 늘어가는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단치기 전에 자녀의 감정 먼저 이해해야

(청소년 Q&A) 자꾸 거짓말이 늘어가는 아이를 어떻게 해야 할까요?(최낙현 수원시청소년재단 수원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상담사)

Q. 초등학교 4학년 자녀를 둔 학부모입니다. 어릴 때부터 아이가 가끔 거짓말을 할 때가 있었습니다. 버릇이 될 것 같아 몇 번은 크게 혼내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요즘 들어 거짓말을 점점 더 많이 하더라고요. 며칠 전에는 아이의 거짓말 때문에 정말 크게 화가 났고, 소리도 지르면서 못할 말도 해버렸습니다. 내심 ‘이 정도 했으면 더 이상은 거짓말을 하지 않겠지.’라고 생각하면서도, 정말 ‘이런다고 아이가 거짓말을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들더라고요. 자녀의 거짓말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A. 자녀의 거짓말 때문에 걱정이신 것 같습니다 어떻게 하면 자녀분이 거짓말을 하지 않을 수 있을지 고민도 많으신 것 같고요. 자녀가 올바로 자랐으면 하는 바람과, 자녀가 계속 거짓말을 하지는 않을까 하는 염려도 느껴집니다.

많은 부모님들이 자녀의 행동을 고치기 위해 야단을 치거나 혼을 냅니다. 그런 방법은 당장은 효과가 있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거짓말뿐만이 아니라 다른 문제에도 화를 내거나 야단을 치는 방법은 별 효과가 없습니다. 오히려 다음번에는 야단을 맞지 않도록 더욱 교묘한 거짓말을 할 수도 있습니다. 순간적으로 화가 나더라도 잠시 뒤로 물러나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랍니다.

청소년들이 부모에게 거짓말을 하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을 수 있습니다. 지금 당장 야단을 맞고 싶지 않아서 거짓말을 하는 것일 수도 있고, 다른 사람에게 관심과 인정을 받고 싶어 거짓말을 하는 것일 수도 있습니다. 지금 집중하고 있는 것 때문에 다른 것에 신경 쓰고 싶지 않아 대충 대답하는 것일 수도 있고, 부모님으로부터 비난받기 싫어 거짓말을 하는 것일 수도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거짓말을 했다는 사실이 아니라, 거짓말을 하게 된 상황입니다. 거짓말을 통해 자녀가 무엇을 얻으려고 하는 것인지, 무엇을 피하고 싶은 것인지를 확인해야 합니다. 어른의 시각으로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자녀의 시각에서 거짓말을 하게 된 상황을 이해하려는 노력을 해야 합니다. 자녀가 거짓말을 하는 목적은 대부분 부모를 속이기 위한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정말 심각한 거짓말이 아니라면, 자녀의 거짓말이 옳고 그른 것을 따지기 전에 자녀의 감정을 이해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자녀의 감정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먼저 자녀와 대화를 해야 합니다.

물론 자녀가 처음부터 솔직하게 이야기 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솔직하게 이야기 했다가 더 혼날 수도 있다고 생각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자녀가 솔직하게 모든 것을 이야기 할 수 있는 부모-자녀 관계를 형성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부모와 자녀가 친밀한 관계를 맺고, 굳이 거짓말을 하지 않더라도 부모가 자녀를 사랑하고 있다는 사실을 그대로 느끼게 한다면 자녀는 더 이상 거짓말을 하지 않게 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우선 자녀가 정직하게 이야기 했을 때 절대 화를 내거나 혼내지 않아야 합니다. 그리고 ‘사실대로 이야기 하면 혼날 수 있었는데 솔직히 이야기 해줘서 고맙다.’라고 이야기 해보시기 바랍니다. 자신의 생각을 자유롭게 이야기해도 부모가 비난하지 않고 수용해줄 때, 자녀는 거짓말을 하지 않을 것입니다.

또한 거짓말을 할 것 같은 상황을 만들지 않는 것도 중요합니다. 부모가 자녀의 실수를 용납하지 않거나 자녀에게 너무 많은 것을 기대한다면, 자녀는 부모에게 거짓말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자녀가 완벽하지 않더라도 부모로부터 사랑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그리고 자신의 실수를 솔직히 이야기 했을 때 부모로부터 용서받을 수 있다는 것을 안다면 자녀는 거짓말을 하지 않게 될 것입니다.

최낙현 수원시청소년재단 수원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상담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