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서부경찰서, 선거 사범 수사상황실 설치하고 선거사범 단속 나서
용인서부경찰서, 선거 사범 수사상황실 설치하고 선거사범 단속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서부경찰서(서장 강도희)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해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설치하고 본격 운영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은 24시간 선거상황 대비 체제를 유지하고 각종 신고 접수, 처리, 인터넷상 선거관련 불법행위 모니터링, 우발상황 초동조치 및 선관위 수사협조 등의 임무를 담당한다.

아울러 수사 전담팀을 중심으로 선거불법행위에 대한 첩보수집 활동을 강화하고 △금품선거 △흑색선전 △여론조작 △선거폭력 △불법단체동원을 ‘5대 선거범죄’로 규정해 이를 집중 단속하고 선거관련 사건을 공정하고 신속하게 처리할 예정이다.

강도희 서장은 “관내 2개 지역구가 있어 후보자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선관위와 합동으로 초동조치를 통해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분위기를 조성해 달라” 고 말했다. 용인=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