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보상을 위한 기본조사 본격 착수
경기도시공사,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보상을 위한 기본조사 본격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도시개발사업 손실보상을 위한 토지 및 지장물 기본조사에 착수한다고 25일 밝혔다.

방송영상밸리는 고양시 장항동 일원에 약 70만㎡ 규모, 6천738억 원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방송·영상·문화 기능 등을 연계한 방송영상 특화단지를 한강 축을 따라 조성해 경기북부 신성장 거점을 구축하고자 계획됐다. 토지 등 기본조사는 보상협의를 위한 필수적 사전절차로서 사업지구에 편입되는 토지, 건물, 수목, 영업 등의 현황을 조사하는 것으로 향후 감정평가 대상 자료로 사용된다.

경기도시공사는 오는 6월까지 기본조사를 완료하고, 7월 보상계획공고, 9월 감정평가를 실시하여 11월부터 손실보상협의 등 제반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