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코로나19 세계적 위험 수준 '매우 높음'으로 상향"
WHO "코로나19 세계적 위험 수준 '매우 높음'으로 상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자 위험도를 ‘매우 높음’으로 올렸다고 28일(현지시간) 밝혔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지난 며칠 동안 코로나19 확진자와 피해국의 지속적인 증가는 매우 우려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간 WHO는 코로나19의 위험도를 중국의 경우는 ‘매우 높음’이라고 밝혔지만, 전 세계적으로는 ‘높음’으로 평가했다.

사무총장은 또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작업에 “진척이 있었다”고 알렸다.

그는 “20개 이상의 백신이 전 세계적으로 개발 중에 있고, 여러 치료법이 임상 시험 중”이라며 “우리는 첫 결과가 몇 주 안에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