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송지효, 몸 사리지 않는 예능감 과시
'아는 형님' 송지효, 몸 사리지 않는 예능감 과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는형님'에 출연한 배우 송지효(왼쪽)와 김무열.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한 배우 송지효(왼쪽)와 김무열. JTBC

배우 송지효가 '형님 학교'에서도 몸을 사리지 않는 예능감을 선보였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영화 '침입자'의 두 주연 배우 송지효, 김무열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사람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물구나무 개인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무열이 물구나무를 서자, 송지효 역시 형님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자진해서 물구나무를 서겠다고나섰다. 송지효는 물구나무 서기를 도와주는 김희철에게 "제대로 잡아!"라고 버럭하는 '프로 예능인'다운 면모로 웃음을 자아냈다.

송지효는 녹화 내내 승부욕을 불태웠다. 특히 이수근이 "이광수는 서장훈에게 안 된다. 김종국도 강호동이 다 이긴다"라며 '런닝맨' 팀을 향해 도전장을 내밀자, 송지효는 "교실에 앉아만 있는 사람들이!"라고 지지 않고 응수해 웃음을 안겼다.

송지효, 김무열의 통통 튀는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아는 형님'은 14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