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2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24번째 확진자 아버지
용인 2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24번째 확진자 아버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에서 2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나왔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수지구 신봉동부센트레빌 1단지에 사는 65세 A씨가 오늘 오전 8시 40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35세 여성 B씨(용인 24번 확진자)와 함께 거주하는 아버지다. B씨는 지난해 12월 12일부터 영국에서 체류하다가 지난 14일 입국한 뒤 기참, 가래, 근육통 증상을 보여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으로 판정된 바 있다. A씨의 아내는 검사 결과 음성으로 나왔다.

용인시는 A씨의 병상배정을 경기도에 요청했으며, 구체적인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해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알릴 예정이다.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