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보훈지청, 고령의 독거 보훈대상자에 '사랑의 밑반찬' 전달
경기북부보훈지청, 고령의 독거 보훈대상자에 '사랑의 밑반찬'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보훈지청이 최근 코로나 19 극복 사회적 거리두기로 복지서비스가 제대로 미치지 못하는 고령, 독거노인 보훈대상자에게 사랑의 밑반찬 릴레이 지원을 하고 있다.

보훈지청은 25일 고양 참사랑 시민연대의 후원으로 고양시에 거주하는 고령 독거 및 노인 부부 58가구에 사랑의 밑반찬’을 전달했다. 26일에는 한국전력공사 구리전력지사와 함께 취약계층 국가유공자 300여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18일에는 학교 급식업체인 ㈜키즈 앤 스쿨의 후원으로 100여 가구에, 보훈지청 자체 예산으로 80여 가구에 밑반찬을 각각 전달했다.

김장훈 지청장은 “재가 대상자 대부분은 기저질환을 지닌 고령의 독거 유공자분들이다. 건강이 염려돼 지원에 나서게 됐다. 동참해준 사회단체ㆍ기업 등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