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20년 성인지 정책 우수기관 선정
안양시, 2020년 성인지 정책 우수기관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2020년 성인지 정책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성인지 정책은 성별이 미치는 영향을 고려해 남녀 간 격차를 해소하는데 목적이 있다. 시는 성인지 정책추진에 있어 분야 사업발굴과 개선 및 관련교육 등에서 도내 31개 지자체 중 매우 탁월한 것으로 평가됐다.

지난해 제ㆍ개정한 92건의 법령에 대해 100% 성별영향 평가를 실시한 가운데 46건의 사업 성별영향평가 대상과제 중 18건의 정책을 개선해 냈다. 이로 인해 시는 도내 가장 높은 정책개선율(39.13%)을 기록하게 됐다.

특히, ‘안양8동 두루미 명학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성별영향평가 우수사례에 선정되면서 기관 및 우수사례 평가에서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성 평등실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은 데다 특히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기관의 우수성을 알리게 된 것이 무엇보다 기쁘다”며 “이를 계기로 시민이 행복한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