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신계용 후보, SNS에 허위사실 유포 선관위에 조사 의뢰
통합당 신계용 후보, SNS에 허위사실 유포 선관위에 조사 의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신계용 의왕ㆍ과천 후보는 지난 5일 자신이 신천지 교회와 관련이 있다는 허위사실이 SNS를 통해 유포되고 있다며, 선관위에 철저한 조사를 의뢰했다.

신계용 후보는 6일 과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 특정 유튜브에서 자신이 신천지와 연관이 있다는 방송을 했고, 이 방송영상이 SNS를 통해 유포돼 있어 선관위에 조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신 후보는 이어 “저는 독실한 과천교회 집사로서 신천지 교회와는 어떤 유착관계가 없으며, 특히, 과천시장 역임 때도 신천지교회가 추진해 온 과천 내 성지화 작업을 반대해 관련 건축허가를 불허했다”고 강조했다.

신 후보는 “앞으로 공공의 이익을 위해 신천지 시설폐쇄 추진과 신천지와 같은 이단시설에 대한 강력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며, 만약, 이번 이후에도 신천지와 관련된 허위사실이 유포될 경우 수사기관에 고발조치 하는 등 강력한 법적 대응을 취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의왕ㆍ과천=임진흥ㆍ김형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