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9일부터 삼겹살·소불고기 세트 ‘드라이브 스루’ 판매
김포시, 9일부터 삼겹살·소불고기 세트 ‘드라이브 스루’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는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장기동패션아울렛에서 학교급식농가 돕기의 일환으로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김포 농축산물 판매행사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학교개학 지연으로 피해가 늘어가고 있는 학교급식 농가를 돕기 위해 추진되며, 9일과 10일은 오후 3시부터 11일은 오전 11시부터 진행된다.

판매상품은 삼겹살 세트(삼겹살 600g, 표고ㆍ느타리ㆍ새송이 각 250g, 미나리 200g) 세트당 1만7천원, 소불고기 세트(소불고기 살 600g, 표고ㆍ느타리ㆍ새송이 각 250g, 미나리 200g) 세트당 2만5천원으로 구성, 시중가보다 20~30% 저렴한 가격으로 하루에 각 100세트로 준비된다.

두철언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학교급식 납품 농가를 위해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포=양형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