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과기부 ‘SOS랩 구축 및 SW서비스 개발사업’ 공모 선정…국비 55억원 확보
인천시, 과기부 ‘SOS랩 구축 및 SW서비스 개발사업’ 공모 선정…국비 55억원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SOS랩 구축 및 소프트웨어(SW) 서비스 개발 사업’ 공모에서 최종 사업자로 뽑혔다고 8일 밝혔다. SOS랩(Solution in Our Society Lab)은 지역사회 현안 해결을 위한 현장밀착 프로젝트 조직으로, 주민·지자체·전문가·기업 등이 협력해 SW R&D 전문 개발 및 확산 기능을 맡는다.

이번 선정으로 시는 5년 간 과기부로부터 55억원을 지원받는다. 시는 여기에 38억원을 더해 지역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10개 서비스와 20개 기업 육성에 나선다.

시는 (재)인천테크노파크 SW융합클러스터의 SW·인공지능(AI) 기업 지원 노하우를 활용해 ‘지역 아동 맞춤형 솔루션’ 발굴, 인천SOS랩 거버넌스 구축 등 아동의 안전 및 케어 관련 문제 해결뿐만 아니라 SW·AI기업의 국내·외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는 지역 아동의 교통사고, 아동학대, 교육문제, 아동성범죄 등의 주요 이슈, 특히 미성년자 대상의 디지털 성범죄 증가에 주목하고 이번 사업을 통해 해결책을 찾는다.

박남춘 시장은 “현재 ‘아동의 행복을 실현하는 인천’을 목표로 다양한 정책을 추진 중”이라며 “아동 대상 이슈와 범죄를 SW·AI 서비스를 통해 해결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이민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