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전현장25시] 백혜련, ‘서수원종합병원 2022년 개원 및 병상 증축’ 약속
[열전현장25시] 백혜련, ‘서수원종합병원 2022년 개원 및 병상 증축’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ㆍ15 총선 재선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수원을 후보는 13일 ‘2022년 서수원종합병원의 성공적인 개원과 2단계 증축사업 추진’을 공약으로 발표했다.

수원 고색동 894-31번지 일원에 건립될 예정인 서수원종합병원은 연면적 9만 1천503㎡, 지하 4층ㆍ지상 10층 규모로, 지역민들의 의료서비스를 향상시키는 게 목표다.

이를 위해 백 후보는 2022년 450병상으로 1차 개원을 한 후 즉시 350병상 증설을 위한 2단계 증축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또 서수원종합병원을 24시간 운영하는 권역 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되도록 하고, 수원시 소재 학교 졸업생들에게 병원 취업기회를 우선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백 후보는 “지난 총선에서 서수원에 최소 500병상 이상의 종합병원을 유치하겠다고 주민들과 약속했고 이를 실천해 왔다. 이번 21대 총선에서도 ‘백 마디 말보다 행동’을 보이겠다”며 “응급ㆍ재난ㆍ감염병에 대응하는 거점병원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