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소 표차이' 민주당 남영희 동·미추홀을 후보, 재검표 추진
'전국 최소 표차이' 민주당 남영희 동·미추홀을 후보, 재검표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 국회의원 선거에서 전국 최소 표차이로 패배한 더불어민주당 남영희 동·미추홀을 후보가 재검표를 추진한다.

19일 민주당 중앙당 등에 따르면 민주당 중앙당 법률지원국은 무소속 윤상현 후보(4만6천493표)와 171표차로 패배한 남 후보(4만6천322표)의 재검표를 추진할 예정이다.

남 후보 측은 “개표 결과가 근소한 차이를 보이기도 했지만, 개표 과정에서 여러가지 부정선거 행위가 적발돼 재검표를 하게 됐다”고 했다.

앞서 남 후보 측은 지난 16일 미추홀구 선관위에 투표함 밀봉을 신청한 후 다음날 인천지방법원에 증거보존신청을 했다.

김경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