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개막전, 유튜브·트위터 통해 해외로 생중계
K리그1 개막전, 유튜브·트위터 통해 해외로 생중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K리그1 공식 개막전이 유튜브와 트위터를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 된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오는 8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구장에서 열릴 수원 삼성과 전북 현대의 K리그1 공식 개막전을 K리그 유튜브(youtube.com/withkleague)와 트위터 계정(twitter.com/kleague)을 통해 실시간 스트리밍 서비스할 예정이라고 6일 밝혔다.

K리그 타이틀스폰서인 하나은행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스트리밍 서비스는 국가와 지역에 관계없이 많은 축구팬들이 무료로 개막전을 접하도록 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개막하는 세계 최초의 리그인 K리그 위상을 널리 알리고자 마련됐다.

개막전 실시간 스트리밍에서는 국내 TV나 포털사이트에 중계되는 화면과 별도로 영어 자막과 해설을 입힌 화면이 송출된다.

영어 해설은 월드컵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호주 A리그 중계 경험을 보유한 영국인 해설자 사이먼 힐이 호주에서 원격으로 진행한다.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