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 제품 팔아주기’ 추진
광주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 제품 팔아주기’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 위기에 직면해 있는 관내 중소 기업인의 시름을 덜기 위하여 ‘관내 중소기업 제품 팔아주기’ 행사를 열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광주시는 최근 시청 2층 로비에서 ‘관내 중소기업 제품 팔아주기 행사’를 개최했다.

특히, 이번 행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다양한 식료품뿐만 아니라 선물세트가 판매됐으며 그동안 매주 금요일 농축산물 직거래장터에 참여했던 기업을 중심으로 10개사가 참여했다.

이날 행사에는 시청 직원 및 시민들의 높은 호응에 힘입어 1천400만원의 판매실적을 기록했다.

참여기업 10개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처한 분들을 돕고 싶다며 판매액 중 420만원을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기부해 그 의미를 더했다.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응원의 힘이 전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청 공무원을 비롯한 지역 유관기관 직원이 관내 중소기업 제품을 솔선 구매해 어려운 시기를 함께 헤쳐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주=한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