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인천용마루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1만1천553㎡) 공급…최고 8층까지 건축가능, 예정가 3.3㎡당 898~964만원 수준
LH, 인천용마루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1만1천553㎡) 공급…최고 8층까지 건축가능, 예정가 3.3㎡당 898~964만원 수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미추홀구 인천용마루지구의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가 부동산 시장에 풀린다.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용마루지구 내 근린생활시설용지 10필지(11,553㎡)를 경쟁입찰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17일 밝혔다. 필지당 면적은 1천100~1천200㎡이고, 공급예정가격은 3.3㎡당 898~964만원 수준이다. 건폐율 50%, 용적률 250%로 최고 8층까지 건축이 가능하다.

입찰신청 및 개찰은 LH청약센터(http://apply.lh.or.kr)를 통해 오는 28일 이뤄진다. 계약 체결은 오는 6월 4~5일이다. 대금납부는 3년 유이자 할부조건으로 계약금 10%를 제외한 나머지 중도금을 분할납부 할 수 있다.

한편, 인천용마루지구는 22만3천㎡의 주거환경개선사업지구로서 1블록엔 GS컨소시엄의 2천345세대가 입주 예정이며, 2블록은 870세대, 3블록은 1천500세대가 들어선다. 이 지역은 교통·교육·생활 인프라의 삼박자를 두루 갖춘 것이 특징이다. 제1~3 경인고속도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인천대교와 수인선 숭의역·인하대역, 서울지하철 1호선 도원역·제물포역 등 교통망이 우수하다. 주변엔 인하대·인하공전 등이 있어 젊은 수요가 많고, 인천SK스카이뷰(3천971세대)가 있는 등 풍부한 주거수요 및 유동인구가 장점으로 꼽힌다.

이민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