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년원, 코로나19 이겨내는 학구열
서울소년원, 코로나19 이겨내는 학구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ㆍ고졸 검정고시 33명 응시

서울소년원(원장 성우제, 고봉 중ㆍ고등학교)은 23일 시행된 2020년 제1회 검정고시에 중졸 5명과 고졸 28명 등 33명이 응시했다고 밝혔다.

수험생들은 지난 2월10일부터 일과 중에는 검정고시 특별반에서 학습하고 저녁에는 교사들의 개별 학습지도를 받으며 검정고시 시험을 준비해왔다고 소년원 측은 덧붙였다.

소년원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시험이 두 차례 연기된 상황 속에서도 교사들의 열정적인 교육과 지지, 수험생을 위한 햄버거, 통닭 등 간식을 지원해준 ㈜이강에류 및 소년보호위원들의 사랑과 관심을 받으며 흔들리지 않고 충실히 시험을 준비해 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민국(가명) 학생은 “시험이 두 번이나 연기돼 힘들었지만 선생님들의 지도와 격려 덕분에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시험을 응시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성우제 서울소년원장은 “학업을 이어가겠다는 일념으로 검정고시를 준비해 온 학생들이 대견하고 지금의 힘들었던 기억이 훗날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응원했다.

한편, 이번 시험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응시자는 고사실 입실 전 체온 측정을 실시하고 마스크를 착용한 뒤 시험을 치렀다. 합격자는 오는 6월16일 경기도교육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