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자 국토교통위원장, ‘대부도 환경지킴이’ 영흥발전본부와 협약식
박순자 국토교통위원장, ‘대부도 환경지킴이’ 영흥발전본부와 협약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래통합당 박순자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 제공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인 미래통합당 박순자 의원(안산 단원을)은 22일 안산시의 대표적 자연관광지인 대부도의 환경을 주민들 스스로 지켜내며 어르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는 ‘대부도 환경지킴이’ 협약 체결과 지원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대부도 에코뮤지엄에서 대부도 주민대책위원회와 안산시니어클럽, 영흥발전본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부도 환경지킴이’ 협약 체결과 지원사업의 본격적인 추진을 위한 발대식을 가졌다.

박 의원은 지난 2018년부터 대부도 주민들의 대형차량 통행으로 인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 지난해 9월 27일 대부도 주민들과 영흥발전본부의 갈등을 해결하고 상호 간에 윈윈할 수 있는 상생발전 협약을 성사시켰다.

특히 세부 사업계획 수립을 위해 수차례 국회 국토교통위원장실과 대부도 해양본부에서 주민간담회와 실무협의를 진행한 결과, 영흥발전본부가 2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해 당초 올해 3월부터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의 여파로 잠정 연기했던 것을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안산시니어클럽 65세 이상 어르신 54명이 참여하는 ‘대부도 환경지킴이’ 지원사업을 추진키로 선언했다.

박 의원은 “안산의 보물섬인 대부도의 천혜의 자연환경을 주민들 스스로 지키고, 어르신들 일자리도 창출할 수 있는 상생의 지원사업 시스템을 구축했다”며 “앞으로도 대부도의 환경을 지키고 주민의 복지향상을 위해 더욱 열심히 관심을 기울이고 힘닿는 데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