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구, 남동산단 해안도로변 1.9㎞ 구간 대대적 토사제거
남동구, 남동산단 해안도로변 1.9㎞ 구간 대대적 토사제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구는 남동국가산업단지 해안도로변 1.9㎞ 구간에 대해 토사 제거 작업을 벌였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구간은 대형 화물차량 통행량이 많은 신항만 및 제3경인고속도로가 인접해 토사 유출이 지속적으로 발생했던 곳이다.

그러나 남동산단의 상습 주·정차 차량 등으로 환경미화원이 수작업으로만 토사를 치워야 해 장기간 문제 해결에 어려움을 겪어야 했다.

이에 구는 대대적인 홍보를 통해 대형 화물차량, 도로적치물, 방치 차량, 트레일러 후미, 장기 주차차량 등을 이동 조치한 데 이어 지난 23일 진공청소차와 살수차를 동원해 토사 제거 작업을 했다.

이를 통해 구는 곳곳에 쌓인 도로변 토사를 성공적으로 제거했고, 빗물이 모이는 집수받이 주변 쓰레기도 함께 처리해 여름철 침수 및 날림먼지 발생 요소를 차단했다.

남동산단지원사업소 관계자는 “그동안 상습 주차차량으로 제한적으로만 청소해야 하는 문제를 겪었지만, 이번에 처음 시도한 방법으로 토사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다”며 “이를 통한 환경 개선 효과 역시 매우 컸다”고 했다.

김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